오사카 「 마쓰 야 ... 」
언제 든 지 뭐 라고 말씀해 주시면 문지방의 ひくい가 게를 목표로 합니다.

전화:06-6252-6829

공지 사항

남성용 유카타 코디네이터

心斎橋筋商店街HPに掲載されました。
「男の浴衣のエトセトラ」

浴衣を多数掲載いただきましたので、このブログでもご紹介させていただきます。

記事の文言は「心斎橋筋商店街HP」の記事より引用させていただいております。

全文はこちら>>


ホワイト×パープル クールな隈取柄!

隈取柄


白の浴衣です。

そして紫のグラデーションで象られる隈取柄。

歌舞伎のメイクをうっすらパープルに映し出す、なんとまぁ男前な!

そこに合わせるのが薄桃色の献上帯。

ランダムに配される隈取柄に整然と並ぶ帯の柄。この対峙は…とっても粋です。



Theマスタードカラー!
古典的文様の変形Ver.がとにかくあたらしい


マスタードの浴衣

続きまして、一面のマスタードカラーが登場。

男性の浴衣ってこんな色合いもあるんだ!と発見と驚愕。

しかも麻の葉文様(日本の古典的パターン)の変形をパキッと白で配置。

そこに合わせるのが白色の献上帯。

あぁ、これは、まるでお洋服の色合いコーデのごとき…。

「いえいえ、今は洋服でこんな思い切った一色は難しい。だけれども和装ならばキマる。実は洋服よりも和装の方が色の冒険が楽しめる、私はそう考えます」とニッコリの柴橋さん。



白場の美しさが溜息もの…。

杵と源氏車

こちらは杵(きね)の連続性の中に、効果的に配される「源氏車」。

何が美しいって…白場の美学。

白の美しさが際立つ、弾みある意匠。



シンプルな菱形

シンプルなひし形



鐶(かん)つなぎ

鐶つなぎ



モノトーンの隈取

隈取



迷路柄の浴衣に一本線の帯でモードな着こなし

迷路柄



黒をベースに白ライン、紫のラインがカラーポイント
光沢の美しい無地の帯を


黒帯1



帯の質感を主役に

黒帯2



こんな組み合わせもあります






浴衣の組み合わせの詳細や、

着こなしのコツや小物など

心斎橋筋商店街のHPで詳しく掲載しています。

ぜひご覧くださいませ。

記事の文言は「心斎橋筋商店街HP」の記事より引用させていただいております。

全文はこちら>>


신사이바시스지 상점가 HP에 게재되었습니다

心斎橋筋商店街HPに掲載されました。
「男の浴衣のエトセトラ」

満を持して、今年はやる!
男性浴衣のエトセトラ
心斎橋で粋でイナセな伊達男


浴衣


続きはこちらをご覧ください >>

다이아카후다시

지난 주말 3 일 동안 오사카 구레 유카이가 후원하는 연례 "그레이트 레드 태그 마켓"이 3 년 만에 개최되었습니다.
「이날을 기다려 왔습니다」라고 여기저기서 고객의 행복한 목소리가 들려온다...
이번에는 회장을 고집하고 노포 중식당 "타이세이카쿠"의 고풍스러운 대강당을 이용했습니다.
그랜드 추첨에서는 처음 오시는 고객님이 1등 당첨되어 10만엔의 여행권을 증정!
손님 주위의 긴장도 폭발했다.✩.*˚
"다이 아카 후다 시장"의 진정한 즐거움은 제품이 탁월 할뿐만 아니라 많은 기모노, 띠, 액세서리 등을 자유롭게 집어 들고 거울 앞에서 차례로 시도 할 수 있다는 것입니다.
다시 한번, 나는 그것이 기모노 애호가들을위한 저항 할 수없는 전시회라는 것을 깨달았다.

가게는 개조되었습니다.

이번에는 가게 내부를 리뉴얼했습니다.
핑크색 벽지에 클래식 펜던트 조명도 설치했는데 집주인이 좋아하는 분위기가되었습니다.
주인도 아침부터 자정까지 열심히 일했습니다!
꼭 놀러 오세요 ♪!





가나자와 커피 여행기 결론

지난번에는 호쿠리쿠 철도 아사노가와 선의 상황에 대해 보도했습니다만, 이번에는이 가나자와 커피 여행기의 종착지에서 아사노가와 선의 종착역인 우치나다 해안을 소개합니다. 이번에는 우치나다의 역 앞에서 전기 자전거를 빌려 우치나다 해변에 다녀왔습니다. 완만 한 언덕을 통해 해안 입구에 도달하는 데 자전거를 타는 데 약 10 분이 걸렸습니다. 광활한 사구가 바다로 이어지고, 모래는 센리하마 해안만큼 곱습니다. 모래 언덕 한가운데까지 차를 몰고 갈 수도 있습니다. 멀리 일본에서는 바다의 큰 파도도 볼 수 있습니다. 세토 내해의 잔잔한 바다를 보는 것에 익숙한 나에게 야생의 바다 풍경은 매우 인상적이었습니다. 이 해안은 서퍼들에게 꽤 유명한 곳인 것 같고, 해변으로 이어지는 길을 따라 서핑 관련 상점이 여러 개 있었습니다. 지금은 조용한 해변 마을이지만 이 마을은 잊을 수 없는 투쟁의 역사를 가지고 있습니다. 1952년 한국전쟁 당시 미군의 포병 성능을 시험하기 위한 후보지로 선정되었을 때, 마을 사람들과 학생들은 이에 맞서 투쟁하기 위해 단결했습니다. 투쟁은 결실을 맺었고 대포알 시험장이되는 것을 피할 수 있었지만 당시의 사진은 투쟁 운동의 강도를 보여줍니다. 이제 아름다운 바다 풍경은 아무 일도 없었던 것처럼 펼쳐집니다. 가나자와를 여행하신다면 꼭 이 아름다운 해안을 방문해 보세요. 가나자와 시내에서 약 30분이면 도착할 수 있습니다. 여기에서 자전거로 더 가면 호노보노유라는 마을이 운영하는 온천이 있습니다. 본격적인 온천 일본이었고, 목욕탕에서 바라 보는 바다의 전망도 매우 훌륭했습니다. 우치나다선의 경우, 호쿠테쓰 가나자와역에서 판매되는 우치나다쵸 워킹 쿠폰을 구입하면 유익합니다(가나자와~우치나다 간 무제한 승차, 무료 온천 등의 특전 있음).

카나자와 커피 트래블로그 엑스트라 에디션

지난회까지 가나자와시에 3 개의 복고풍 커피 숍을 소개했습니다. 이번에는 카페를 나와 호쿠리쿠 철도와 우치나다 해안을 소개합니다. 아시다시피 가나자와시에는 겐로쿠엔 정원, 가나자와 성, 동서 찻집 거리, 오미초 시장 등 다양한 관광 명소가 있습니다. 그러나 교외로 조금 더 들어가면 매우 지역적이고 편안한 장소가 있습니다. JR 가나자와역 바로 옆에 위치한 호쿠리쿠 철도 가나자와역은 번잡함에서 벗어난 조용한 역입니다. 이 역에서 기차를 타고 종점인 나이나다역까지 20분이 걸렸습니다. 보시다시피, 기차는 작은 낡은 차, 모두 1 인승 차가있는 작은 2 량 열차이며, 운전자는 역에서 정차 할 때마다 티켓을 수령하므로 문은 노선 버스와 마찬가지로 운전자 바로 뒤의 문 만 열립니다. 승객이 내리면 이 문으로 이동하여 내립니다. 종점인 우치나다(Uchinada)까지는 1개의 선로가 있으며, 중간에 있는 역에서 오르막과 내리막이 만납니다. 나는 간사이 철도, 특히 JR과 게이 한의 광대 한 복선 선로를 보는 데 익숙하기 때문에 단선 선로가 최소화되고 꿈의 세계로 끌어들이는 이상한 호감이 있습니다. 역무원에게 물어 보니 호쿠리쿠 철도 차량은 도쿄의 게이오 전철 차량의 "오사 가리"를 사용한다고 말했다. 다음은 우치나다 해안을 소개합니다.

金沢珈琲紀行 その3

金沢の喫茶店紹介もこれで三件目、今日は喫茶岸を紹介します。加賀藩主前田利家を祀った尾山神社はその独特の門のデザインも相まって金沢の名所のなかのひとつです。この神社の入り口石段の前に喫茶岸はあります。立地はご覧のように角店でなかなかいい雰囲気です。2008年に公開されて、数々の映画賞を受賞した映画「おくりびと」のなかに古い喫茶店が登場します。もっくんが里帰りして広末涼子と暮らすあの家をご記憶のかたも多いと思いますがあの家の雰囲気に近いですね。店内はカウンターのみのこじんまりしたお店ですが、ママさんが入れてくれる珈琲はなかなかの美味でした。また珈琲を注文するといくつかのお菓子もサービスしてくれます。そして店内には美しい猫が二匹いて、この猫もこの店の名物になっています。

金沢珈琲紀行 その2

前回に引き続き古都金沢の喫茶店を紹介します。金沢グルメのメインといえば何といっても近江町市場ですね。蟹をはじめ北陸の海の幸なら全てがでそろっています。もちろんお寿司屋さんや海鮮丼などの美味しいお店も沢山あって、ランチタイムが近づくと人気店には早くから行列が出来ています。今回紹介する東出珈琲店はそんな活気あふれる近江町市場のすぐそばにあります。外観はごらんのようになかなかに風格があって、神戸のにしむら珈琲や京都のイノダを思わせるような珈琲専門店らしい店構えです。店内の雰囲気もご覧のように落ち着いたシックなたたずまい、珈琲の種類も驚くほど沢山あって、選ぶのに迷ってしまいます。僕はエチオピアを注文しましたが大変おいしくいただきました。この日は珈琲だけしか注文しませんでしたがケーキメニューもなかなかに充実していました。近江町市場でお食事のあとはぜひともお立ち寄りください。

金沢珈琲紀行 その1

GOTOトラベルを利用し、金沢に旅行しました。北陸の美しく静かな古都金沢、JRの特急サンダーバードに乗れば2時間半、湖西線の琵琶湖の景色を眺めながらやがて長い長い北陸トンネルを抜けるとそこはもう北陸、いくつかの温泉郷を過ぎると金沢に着きます。ずいぶん北陸は近くなりました。今回から3回にわたり、古都金沢のレトロな喫茶店をご紹介します。どの店も中心部からそれほど遠くなくてわかりやすい場所に立地しています。金沢旅行の際はぜひお立ち寄りください。今回は長田亭をご紹介します。金沢駅前には新しいホテルがつぎつぎに建っていますが、そんなホテルが立ち並ぶ一画の裏、昔ながらの旅館や料理屋の並ぶ通りに長田亭はあります。モーニングサービスもなくいたってシンプルなメニューながら珈琲のお味はなかなかに美味、店内はジャズが静かに流れていてゆっくり寛ぐことができました。お店の屋根にみえる細い塔と扉は雪おろしのための出入り口だそうです。こういうところはやはり北陸らしいですね。

きもの文化検定

11月1日、第15回きもの文化検定試験が行われました。これは全日本きもの振興会が毎年全国で一斉に実施するもので今回で15回を数えます。5級から1級まで五つの級があり順番に難易度も上がっていきます。わたしは当日4・5級と3級の2種類の試験のお手伝いをさせていただきました。あとで当日の問題を拝見させていただきましたがなかなかの難問でした。とりわけ1級や2級となるときものを生業として30年のわたしでも解らない問題続出、受験者の皆さんに脱帽です。当日はきもの博士の皆さんに恥ずかしくないようにと、衣装だけはしっかりと色紋付羽織に仙台平袴でドレスアップしてお手伝いをさせていただきました。受験者の皆さん本当にお疲れ様でした。